• 창비뉴스

      more


      • 본사에서 출간한 김중일 시집 『가슴에서 사슴까지』가 제19회 지훈문학상 수상작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지훈상은 한국문화사와 한국민족운동사를 연구한 학자 조지훈 선생의 정신을 기리고자 제정된 상입니다. 시상식은 4월 27일(토) 오전 10시 30분, 포천시 나남수목원 책박물관에서 열립니다.

        2019.04.08


      • 계간 『창비어린이』는 2003년 창간 이후 해마다 무료 공개 세미나 또는 심포지엄을 개최하여 우리 아동문학과 어린이책 마당의 주요 현안에 대해 이야기 나누는 자리를 마련해 왔습니다. 올해는 창간 16주년을 맞이하여 ‘아동문학의 새로운 서사 전략’을 주제로 세미나를 엽니다. 최근 어린이와 청소년을 둘러싼 문화적 양상이 빠르게 변해 감에 따라 아동문학계 또한 독자들의 새로운 감수성을 포착하기 위해 분투 중입니다. 이에 […]

        2019.04.02


      • 좋은 책으로 독자들과 함께 새로운 지식문화를 만들어가는 ㈜미디어창비에서 편집사원을 모집합니다. ㈜미디어창비는 『위니를 찾아서』 『호랑이가 책을 읽어 준다면』 등 빼어난 해외 그림책을 국내에 소개해왔고, 『사랑해도 혼나지 않는 꿈이었다』 『당신의 슬픔을 훔칠게요』 『익숙한 길의 왼쪽』 등을 내면서 국내외 교양과 문학 출판 분야로 영역을 확장해가고 있습니다. 자유로운 상상력으로 단행본 출판을 새롭게 시작하는 ㈜미디어창비와 함께 열정과 꿈을 실현해나갈 분들의 […]

        2019.03.28
    • 창비주간논평

      more


      • 지난 11일 헌법재판소는 ‘자기낙태죄(형법 제269조 1항)’와 ‘동의낙태죄(형법 제270조 1항)’에 대해 헌법불합치 결정을 내렸다. 1953년 형법에 낙태죄 관련 규정이 들어간 이후 66년 만에 이루어진 역사적인 사건이다. ‘낙태가 죄라면 범인은 국가’라고 주장하면서 여성을 출산의 도구로 간주하고 이등시민 취급하는 것에 투쟁해온 여성들은 헌재의 결정에 환호했다. 그런데 곧바로 정의당 이정미 의원이 대표 발의한 형법·모자보건법 개정안을 두고 큰 반발이 뒤따랐다. […]

        2019.04.25


      • 세월호참사 5년째인 그날을 차명진 전 의원의 망언(妄言)으로 맞게 된 건 모두에게 무참한 일이었다. 더욱 서글픈 건 그의 말이 때와 장소를 가리지 못한 단발성 실수가 아니라 나름대로 치밀하게 계산된 정치적 노림수였다는 사실이다. 나는 그가 썼다는 글을 읽으며 2014년 9월 일베 회원들이 광화문광장에서 벌인 폭식투쟁을 떠올렸다. 이들은 타인의 슬픔과 고통을 조롱하고 고립시킴으로써 자신의 정치적 지분을 챙기려는 비열함을 […]

        2019.04.25


      • 최근 워싱턴에서 있었던 4·11 한미정상회담에 대한 논란이 분분하다. 이 시점에 정상회담이 필요했느냐는 질문부터 성패 논쟁, 그리고 향후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 가능성 문제까지 이어지고 있다. 하노이회담 결렬 이후 북미 양측의 수뇌부가 ‘협상테이블은 살아 있다’라고 반복적으로 확인했음에도 불구하고, 문재인정부는 미국 내 강경론의 득세를 북한이 맞받아칠 경우, ‘강대강’의 대결구조에 의해 프로세스 전체가 붕괴할 수도 있다는 위기감을 느꼈던 […]

        2019.04.17
    • 계간 창작과비평
    • 문학3
    • 창비어린이
    • 창비학당
    • 시요일
    • 창비교육연수원
    • 미디어창비
    • 책씨앗
    • 창비 유튜브